홈 > 아헹가 소식 > 서울신문스크랩(아사나 자세)
 

  [불교신문 2019년 10월 2일] 요가 대가 현천스님 파주 유가선원 개원 2019/10/09  9:20
  글작성자: 관리자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homepage E-mail



‘요가 대가’ 현천 스님

파주 유가선원 개원

  •  박인탁 기자
  •  승인 2019.10.02 11:30

파주서 요가와 참선을 함께 공부해요

한국아헹가요가협회 본원을
파주 유가선원으로 4월 이전

월~금요일에는 일반수련과정
목·토요일엔 지도자과정 운영

1박2일코스서 단기출가까지
다양한 수련 프로그램 개발

지역 청소년·군장병 대상으로
무료 요가교실 운영도 준비

동안거부터 10명 수좌 안거
북한지역에 요가 보급도 추진

9월28일 유가선원에서 열린 지도자과정 실습에서
현천스님이 요가를 지도하고 있다.

요가는 자세와 호흡을 가다듬어

정신을 순화시켜주는 인도 전통 수행법이다.

기원전 6000년 전까지

그 역사가 거슬러 올라가는 요가는

불교를 비롯한 다양한 종교에 영향을 끼쳤다.


우리나라에 요가가 처음 들어온 것도

불교 유입과 비슷한 시기인

고구려 소수림왕 재위 때일 만큼

오랜 역사를 간직하고 있다.


이 가운데 아헹가 요가(Iyengar Yoga)

B.K.S. 아헹가 선생(1918~2014)

여러 갈래의 요가를 집대성하고

의학과 과학을 접목해 현대화시킨 요가다.


아사나(요가 자세)를 혁신해

건강은 물론 몸매체형관리에

적합하게 했으며 더 나아가 명상으로

이어지게 한 게 가장 큰 특징이다.


파주 유가선원장 현천스님은

국내 아헹가 요가의 대가다.

대학생 때 요가에 입문한 현천스님은

출가한 뒤 선방을 다니다가

해탈 도구로 육신의 중요성을 느끼고는

인도의 여러 수행처에서 요가를 배웠다.


특히 인도의 아헹가요가연구소(RIMYI)에서

최고급과정을 20년 동안 10여 차례 수료하며

상급 자격증(advanced level)을 취득했다.


현천스님은

아헹가요가의 가장 큰 매력은

행위 가운데 이뤄지는 명상이라며


아헹가요가에서 명상은

자세를 취할 때 완전히 깨어서

그 자세에 몰입하는 것이다.

행위 속에서 이뤄진 명상을 통해 얻어진

깨어있는 의식은 일상생활속으로

자연스레 이입된다고 강조했다.


백담사 무문관 3년 결사를 회향하는 등

제방선원에서 수행정진한 현천스님은

2004년 동화사 교무국장으로 재직하면서

요가를 지도한 것을 시작으로

대구와 서울부산 등지에서

아헹가 요가 센터를 잇따라 개원해

아헹가 요가를 전파하고 있다.

한국아헹가요가협회를 창립해

회장 소임을 맡고 있으며

그동안 1000명이 넘는 요가 지도자를

배출했다.


특히 현천스님은
요가의 제2의 도약과 더불어

통일시대를 대비해
통일운동을 전개하기 위해

본원을 대구에서
서울 근교인 파주로 옮겼다.

한국아헹가요가협회
(www.iyengar.co.kr) 본원인
파주 유가선원은

요가와 선수행을 병행할 수 있는
수행전문도량이자

지친 심신을 재충전할 수 있는
힐링도량으로 만들어 가겠다는
서원이 새겨져 있다.
 

파주시 법원읍 웅담리의

전원주택가에 자리잡은

유가선원은 1650㎡ 부지에

참선과 요가 수련을 위한 수련실을 겸한

법당별관 방사공양간,

지대방 등을 갖추고 있다.


현재 지상 1층인 법당 건물을

내년에 지상 2층으로 증축해

보다 많은 이들이 편하게 수행하면서

힐링할 수 있는 도량으로

사격을 일신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유가선원에서는

현재 커리큘럼을 확대 재편해

요가 지도자를 희망하거나

투잡(two jobs)을 꿈꾸는 직장인,

요가 입문자 등 다양한 이들이

함께 요가를 배울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현재 격주로 토요일마다 열리는

지도자과정을 내년부터는

매주 목요일과 토요일마다 연다.


또한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오전과 오후 각 2시간씩

스승과 제자가 함께 수련하면서

부족한 부분을 지도해주는

인도 전통방식의 일반수련과정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동안거부터

10명 남짓한 수좌가 정진할 수 있는

선원도 개원해 운영한다.


또한 현천스님은 유가선원을 기반으로

지역포교에도 매진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대구지역 중·고등학교에서

짧게는 2길게는 6년동안 이어온

무료 요가교육 경험을 살려

파주지역 학교와 군부대에서도

무료로 요가를 지도하기 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12, 34일 등

짧은 요가수련 코스 뿐만 아니라

요가 수련을 통해 몸과 마음을

바르게 하는 단기출가 프로그램도

개발해 나간다는 구상을 갖고 있다.


전국선원수좌회

통일분과위원장인 현천스님은

남북이 본격적으로 소통하면

북한지역에도 요가를 보급하겠다는 방침이다.

조계종 교육원 인증

승가연수교육 프로그램인

수행과 요가도 계속 발전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3년째 이어져 온 수행과 요가 강좌는

오랜 시간 앉아서 참선을 하다

알게 모르게 체형이 틀어진 스님들에게

인기 만점인 연수프로그램으로 손꼽히고 있다.


현천스님은

요가도 8단계에 이르는

수행체계를 갖추고 있을 뿐만 아니라

간화선수행처럼 삼매상태에서

더 나아가 깨달음 지향하는

다양한 수행법 중 하나라며


유가선원을

요가와 참선을 함께 배울 수 있는

수행전문도량으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031) 959-9566
 

지난 8월 승려연수교육의 일환으로 열린 `수행과 요가` 강좌 모습.
파주 유가선원 법당 전경.